국제옥수수재단은 네팔 지부장님과 협력하여 네팔 지진 구호를 진행중에 있습니다.

국제옥수수재단 자체적으로 진행한 캠페인과 네이버 해피빈 온라인 모금으로

모인 후원금을 합쳐 네팔 지부장님의 주도하에 지진 구호 활동을 하고 있습니다.

 

 

 

  

아래 사진은 국제옥수수재단 네팔 지부인 소망의 집에서 생활하고 있는

어멀, 어비섹, 머던 등의 아이들이 살던 고향마을 사진입니다.

 가옥들이 다 무너져 사람이 지내기 힘들 정도로 완파되었습니다.

 

 

 

이 마을 사람들에게 구호 물품을 전달하고자 66마리의 노새 한마리에 쌀을 두부대씩 싣고 갔는데

그만 노새 한마리는 쌀과 함께 낭떨어지로 떨어지고 말았습니다.

그렇게 한나절반을 가면 마을 사람들이 내려와 구호물품을 이고 갈 수 있었습니다.

 

 

또한 하루종일 차를 타고 가서 하루 종일 걸어가야만 도착하는 잘랑마을에 구호물품을 전달하였습니다.

가는 길이 무너져 내려 걸어가는 길이 험하고 구호물품을 직접 짊어지고 가야하는 어려움이 있었지만

도움의 손길이 닿아야 마을 사람들이 살아갈 수 있기에 다함께 힘을 합쳐 나아갔습니다.

 

 

  

 

 

 

 

후원해주신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의 말씀을 전합니다.

 

회복이 더뎌보이지만 지원의 손길은 계속 닿고 있습니다. 후원해 주신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의 인사를 전합니다. 여러분의 관심과 후원으로 인해 네팔이 조금씩 재건되고 회복되며 네팔 사람들의 마음도 희망으로 채워지고 있습니다.

 

국제옥수수재단 여름호 소식지를 통해 네팔 지진 구호에 대한 상황을 더 자세히 알려드리겠습니다.

 

 

감사합니다.

 

Posted by 국제옥수수재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