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이오에탄올

옥수수로 바이오에탄올 생산

【대구=뉴시스】나호용 기자 = 경북대 김순권·계명대 윤경표 공동연구팀이 농업부산물인 옥수수대에서 바이오에탄올 생산에 성공했다.

경북대는 비식량자원인 옥수수대로부터 바이오에탄올 생산에 성공함에 따라 별도의 경작이 필요없이 저렴한 바이오에탄올을 대량 생산할 수 있는 가능성이 열렸다고 27일 밝혔다.

공동연구팀은 경북대 김순권 교수가 육종하고 있는 bm3 옥수수에 계명대 윤경표 교수가 개발한 옥수수대에서 에탄올을 추출하는 원천기술을 이용해 에탄올 생산 시험을 한 결과, 섬유소분해 당화 효소와 섬유소분해 당화효소를 기존의 1/3, 1/2만 사용하고도 동일한 바이오에탄올을 생산해 내는 데 성공했다.

이번 원천기술 개발은 옥수수 알맹이가 아닌 △옥수수대를 사용하고 △기존보다 적은 량의 효소를 이용해 바이오에탄올을 추출하는 데 같은 효율을 냈다는 데 의의가 있다.

이 연구 결과는 녹색성장을 주도할 경제적 친환경 에너지 생산의 가능성을 보여 주고 있다.

휴경 농지에 고 에탄올 사료용 옥수수를 심어 ㏊당 80톤을 생산 할때 3000톤의 친환경 에너지 생산이 가능해 녹색성장에 의한 기후 변화 차단의 핵심 기술이 될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4∼5개월이면 다량의 바이오 옥수수 생산이 가능하고 알맹이는 가축사료 및 산업용 원료로, 줄기와 잎은 에탄올 생산을 하고 부산물은 가축 사료로 사용할 수 있다.

김순권 교수는 “우리나라의 경우 수송부분은 국가 에너지소비의 19.3%, 온실가스 총배출량의 17%를 차지하고 있어 옥수수대와 같은 비식량 농업부산물로 부터 친환경 바이오에탄올을 제조해 기존의 수송용연료와 혼합, 사용하면 기후변화 및 에너지 위기에 대응한 국가 온실가스감축을 효과적으로 달성할 수 있을 것”이라고 했다.

nhy@newsis.com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국제옥수수재단

사료용 슈퍼옥수수, 시험재배 '대성공'


옥수수박사 김순권

옥수수박사 김순권


(대구=연합뉴스) 홍창진 기자 = 경북대는 김순권 교수팀이 개발한 사료용 슈퍼옥수수가 시험재배에서 우수한 생산량 등 대성공을 거둔 것으로 나타났다고 1일 밝혔다.

경북대 응용생명과학부 김순권 교수팀은 최근 사료용 옥수수인 '경대 사일리지 1.2호'의 개량종을 경기도 안성농협농장과 제주도 제동목장, 경북 군위군의 경북대농장 등에서 시험재배한 결과 기존 품종에 비해 뛰어난 적응력을 보였다.

안선농협농장에서는 새로운 슈퍼옥수수 품종의 생산량이 ㏊당 80t에 이르는 등 일반 품종과 비교할 때 평균 65% 정도 생산량이 증가했다.

또 슈퍼옥수수를 사료로 쓰는 축산농가는 사료비 부담을 절반이나 절감할 것으로 전망된다.

김 교수팀은 안성농협농장에서 친환경사료 생산 포장으로 농약과 비료 없이 퇴비를 사용해 옥수수를 재배했다.

제주도 산간에 위치한 제동목장에서는 2년째 옥수수를 시험재배한 결과, 문고병이 발생했음에도 불구하고 일반 품종에 비해 '경대 사일리지 1.2호'의 재배량이 3배나 증가했다.

김순권 교수는 "기후변화가 심한 제주도에서 신품종 옥수수의 수확량이 늘어나 한반도에 적응한 양질의 사료용 옥수수임을 증명했다"며 "시험재배를 북한, 중국, 캄보디아, 네팔 등에서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김 교수가 이사장으로 있는 국제옥수수재단과 경북대 국제농업연구소는 해외 옥수수 신품종 개발을 함께 추진해 미얀마와 몽골에서 새로운 교잡종 옥수수 '하이브리드 콘' 육성에 성공했다.

realism@yna.co.kr

출처 : 저작권자(c)연합뉴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국제옥수수재단

국경·종교 넘어선 64명의 수상자
 
만해대상의 눈길은 특히 어려운 이웃들의 상황을 개선하기 위해 전 세계를 무대로 활동하는 이들을 찾아내고 있다. '옥수수 박사'로 유명한 김순권 경북대 교수(2회 평화)는 북한의 식량난 해결을 위한 활동으로, 스티븐 린튼 유진벨재단 이사장(4회 평화)은 북한 결핵퇴치사업에 앞장선 공로로 각각 상을 받았다. 네팔기자연맹(11회 실천)은 왕정(王政)에서 공화정(共和政)으로 이양하는 과정에서 민주화를 위해 노력한 공로, 영국 출신 로카미트라 법사(12회 평화)는 인도 내에서 카스트제도 철폐에 앞장선 공로가 높이 평가됐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국제옥수수재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