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냥'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0.07.05 상냥했는가, 친절했는가, 할 일을 다했는가 (15)
좋은 글 소개2010.07.05 14:11


상냥했는가, 친절했는가, 할 일을 다했는가


- 자넷 로우의《신화가 된 여자 오프라 윈프리》중에서 -


"친구야, 네가 해야 할 것은
흑인이라는 정체성을 잊지 말고,
유유히 삶을 살아가는 것이야....
중요한 건 일이 아니야.
네가 하루를 마감함에 있어 문제삼아야 하는 것은
'상냥했는가, 친절했는가, 할 일을 다했는가' 하는 것들이지."


  '남이 나에게 상냥했는가'가 아닙니다.
       '내가 다른 사람에게 상냥했는가'를 묻는 것입니다.
       '다른 사람이 과연 그가 할 일을 다했는가'를 따지기 전에
       '내가 과연 내 할 일을 다했는가'를 스스로
        먼저 살피는 것이 바른 순서입니다.         
                                      (2006년 7월7일자 앙코르메일) 



노력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좋은 글 소개' 카테고리의 다른 글

나를 잊지 마세요  (5) 2010.07.09
13억 중국인을 울린 사진 한 장  (12) 2010.07.08
상냥했는가, 친절했는가, 할 일을 다했는가  (15) 2010.07.05
아버지가 아들에게 남긴 화제의 글  (20) 2010.07.02
친구  (6) 2010.07.01
올바른 마음의 길  (2) 2010.06.24
Posted by 국제옥수수재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