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통'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0.01.15 유통가는 현재 '착한 소비'시대 (2)
좋은 글 소개2010.01.15 10:07

일주일 전쯤으로 기억하고 있다.
부천에서 우연치 않게 보게된 ABC 마트의 마케팅 포스터...;; NGO단체인 굿네이버스와 협력해서
헌 신발을 주면 20% 가격다운에 헌 신발이 모인 만큼 제 3세계의 빈곤 아동들을 도울수 있다는 내용의 포스터다. 사진을 보면서 나도 모르게 당장 헌 신발을 주고 새 신발을 사고 빈곤 아동들을 도와주고 싶을 정도로 사람의 마음을 뭉클하게 하는 사진 그 자체였다...;; (두번째 사진)

그로부터 1주일 후에 우연히 뉴스 검색을 하다가 발견하게 된 보도자료...;;
유통가는 '착한소비' 시대 라는 포맷으로 포장이 되어 있었다.
NGO 단체에 근무 하는 나로썬 약간은 아쉽기도 하고 시셈이 나기도 하고 머랄까...;;
한마디로 부러웠다 -_-;;

하루 빨리 우리 재단도 굿네이버스처럼 성장해서 공격적인 마케팅을 통한 제 3세계의 빈곤 아동들에게 많은 도움을 줄 수 있었으면 좋겠다 ㅋㅋ

아!! 그리고 유통가에서 기부 혹은 나눔의 어느 정도 눈길을 돌리고 있다는게 상당히 고무적이고
우리 재단보다 더 작은 다른 NGO단체 혹은 비영리 단체들이 하루 빨리 성장해서 우리나라의 기부문화를
발전시켜 나갔으면 하는 바램이다.

아래의 내용은 제가 기사로 접한 한경뉴스의 보도자료입니다.




지금 유통가는 ‘착한 소비’ 시대

사랑의 열매

사진제공 : 스와로브스키



[한경닷컴 bnt뉴스 이유경 기자] 지금 유통가는 바야흐로 ‘착한 소비’의 시대다.

최근 많은 기업들이 마케팅의 일환으로 진행하고 있는 ‘착한 소비’란 소비자가 지불하는 제품가격의 일부를 소외 계층을 돕는데 사용하는 것으로 ‘공정 소비’ 또는 ‘지속 가능한 소비’ 등으로 불리기도 한다.

이러한 ‘착한 소비’는 단순한 구매 행위를 통해 누군가와 가치를 나눌 수 있다는 점에서 소비자에게 소비의 가치를 더욱 높여준다. 또한 기업의 입장에서도 이윤 추구와 함께 사회적 책임을 다할 수 있는 마케팅 툴로 각광받고 있다.

 

쓰지 않는 물건으로 ‘착한 소비’

ABC마트 포스터

사진제공 : ABC마트


최근에는 보상 판매와 같은 방법으로 집안에 쓰지 않는 휴면 물건을 통해 소외 계층을 돕는 사례도 늘어 착한 소비에 대한 소비자들의 부담도 크게 줄어드는 추세이다.

슈즈 쇼핑센터 ABC마트에 헌 신발을 가져오면 새 신발 구입 시 20%까지 할인된 가격에 구입할 수 있다. 이렇게 수거된 헌 신발 수량만큼 새 신발을 해외 빈곤 아동에게 전달, 수거된 헌 신발은 친 환경제품을 만드는 데에 재활용 될 예정이다.
 
국제구호개발 NGO인 굿네이버스와 함께 ABC마트 전국 매장에서 동시에 진행하는 이번 구호 보상판매는 신발품목에 한해 1월8일부터 24일까지 진행된다.

CJ오쇼핑은 아름다운 가게와 공동으로 가정마다 잠자고 있는 냄비와 프라이팬을 수거해 가치 있는 곳에 쓰이도록 하는 ‘굿 키친’ 캠페인을 펼치기도 했다. 상태가 양호한 제품은 손질을 거쳐 아름다운 가게에서 싸게 재판매하고 더 이상 사용하기 힘든 제품도 고철로 판매할 예정이다.




명품 브랜드도 ‘착한 소비’ 열풍에 동참

불가리 포스터

사진제공 : 불가리



콧대 높은 명품 업계도 이러한 ‘착한 소비’ 마케팅에 한창이다.

이탈리아 명품 브랜드 불가리는 국제 아동권리 기관 ‘세이브 더 칠드런’의 분쟁지역 아동 지원 글로벌 캠페인을 후원한다. 이를 위해 특별 제작된 은반지와 은 펜던트를 올해 초까지 한시 판매한다.

이 제품의 바깥 면에는 브랜드 창시자 소티리오 불가리의 이름이, 안쪽에는 ‘세이브 더 칠드런’ 로고가 새겨져 있으며, 판매금의 20%가 ‘세이브 더 칠드런’ 단체에 전달된다.

액세서리 브랜드인 크리스털라이즈드-스와로브스키 엘리먼츠는 31일까지 해당 홈페이지에서 '사랑의 열매'를 만들 수 있는 미니 키트 1000개를 한정 판매. 키트 판매금액은 전액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부된다.
 
ABC마트 마케팅팀 장문영 팀장은 “최근 기업들 사이에서는 기부 마케팅을 비롯해 소비자의 ‘착한 소비’를 유도하는 다양한 활동이 활성화되고 있다. 이는 기업의 사회적 책임이라는 측면에서 봤을 때 매우 긍정적인 현상이라고 볼 수 있다”고 말했다. 
 

출처 : 한경닷컴 bnt뉴스 이유경 기자
fashion@bntnews.co.kr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국제옥수수재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