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팔에 희망 심는 옥수수재단…
2010년중 농민 5만여명에 잎마름병에 강한 종자 보급키로

국제옥수수재단(이사장 김순권 경북대 석좌교수)이 네팔 정부와 손잡고 잎마름병에
강한 옥수수 종자를 개발해 네팔 농민들에게 보급하기로 했다.

장학금 전달식
지난 15일 고아 200명이 다니는 네팔 초등학교 '달빛학교'를 방문한 김순권 국제옥수수재단 이사장(뒷줄 가운데)과 도영아KOICA 네팔 사무국장(뒷줄 오른쪽)이 학생들에게 장학증서를 전달한 뒤 기념사진을 찍었다.  국제옥수수재단 제공

25일 재단 관계자에 따르면 김순권 이사장은 지난 18일 네팔 농촌진흥청을 방문, 청장과 관계자들을 만나 네팔 중·고산지대에 창궐하고 있는 잎마름병에 강한 옥수수 종자를 증식 생산해 내년 5월쯤 농민 5만여 명에게 보급하기로 합의했다. 양측은 우수한 교잡종(Hybrid CORN) 종자 선발을 통해 네팔 옥수수 종자회사를 설립하는 문제에 대해서도 의견을 교환했다.

이와 함께 김 이사장 지도 하에 네팔 유학생 2명이 최근 석사과정을 마치고 귀국해 종자 증식 및 보급 사업에 동참할 예정이다.

김 이사장은 이에 앞서 15일에는 네팔 수도 카트만두에서 남서쪽으로 5시간 떨어진 치트완 지역의 달빛학교(Moonlight School)에서 장학금 전달식과 도서실 개관식을 갖고 한국국제협력단(KOICA) 지원으로 50명의 학생들에게 장학금과 아동도서 800여 권을 전달했다.

기념식에 참석한 도영아 KOICA 네팔 소장은 축사에서 “한국도 네팔처럼 다른 나라의 도움으로 겨우 살아가던 어려운 때가 있었지만, 열심히 배우려는 교육의 힘으로 오늘의 선진 국가를 건설했다”며 학생들을 격려했다. 재단은 뜻있는 이들의 도서 후원을 받아 현재 200여 명의 고아들이 기숙하며 공부하는 이 학교에 지속적으로 책을 보낼 예정이다.

국제옥수수재단은 식량 위기의 절박한 상황 속에서 ‘슈퍼옥수수’ 개발을 통해 북한 등 지구촌 식량 위기를 해소하고 굶주림으로 죽어가는 이가 없는 세상을 만들기 위해 1998년 설립된 국제구호개발기구다.


대구=김재산 기자 jskimkb@kmib.co.kr
출처 :
국민일보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Posted by 국제옥수수재단

'국제옥수수재단 '새 옥수수 종자 NAI 보급 행사'

 
동티모르 사진자료

사진자료 1


(서울=연합뉴스) 강진욱 기자 = 국제옥수수재단은 지난 19일 동티모르 수도 딜리 소재 농림부 강당에서 동티모르 적응 친환경 옥수수 `나이(NAI.명예)' 종자를 농민들에게 전달하는 행사를 가졌다.

26일 국제옥수수재단에 따르면 동티모르 농림부가 주최한 이 행사는 김순권 재단 이사장이 2005년 동티모르 정부와 함께 시작한 '50M 피스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옥수수 종자 110알이 들어있는 봉투를 1차로 5천여 농민들에게 나눠줬다.

'50M 피스 프로젝트'란 동티모르 토양에 맞게 개발된 옥수수 씨앗을 농민들에게 보급해 연간 총 5천만(50M) 달러의 소득을 올리도록 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으며 동티모르 정부와 옥수수재단은 앞으로 더 많은 농민들에게 옥수수 종자를 보급할 예정이다.

나이(NAI)는 인도네시아 우수종인 '아르유나'(Arjuna)와 태국 우수종인 '수완(Suwan) 5'를 조합한 것으로 가뭄과 병충해에 강한 안전 다수확 신품종이다.


동티모르 사진자료

사진자료 2



동티모르 농림부와 옥수수재단은 2007년 이 종자를 개발해 `NAI'라는 이름을 붙였고 올해 재단 후원자들과 정부 무상원조 기관인 한국국제협력단(KOICA)의 지원을 받아 종자 증식이 이뤄졌다고 재단 측은 설명했다.

이 행사에 참석한 국제옥수수재단 국제개발팀의 김진대 과장은 "보급된 110알의 씨앗을 지시된 방법대로 재배하면 각 농가에서 첫 해에 20~30kg의 옥수수를 수확하게 되고 일부는 다시 종자로 사용할 수 있다"고 말했다.

이날 행사에는 3개 지역에서 초청된 50여명의 농민들과 마리아노 아사나미 사비노 동티모르 농림부 장관 및 농림부 관계자들, 서경석 동티모르 주재 한국 대사, 옥수수재단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사비노 장관은 격려사에서 상록수 부대의 파견과 공헌, 그리고 목숨까지 바친 다섯 명의 병사들의 헌신을 상기하면서 "신생 독립국인 동티모르를 향한 한국인들의 사랑과 관심에 대해" 깊은 감사를 표시했고 특히 김순권 박사와 국제옥수수재단의 동티모르 옥수수 공동 연구 사업에 대한 열정과 관심에 감사와 기대를 나타냈다고 재단 측은 전했다.

1998년 설립된 국제옥수수재단은 북한과 세계 식량문제를 해소하고 평화를 정착시켜 굶주림으로 죽어가는 이들이 없는 세상을 만들 것을 목표로 현재 북한과 중국, 동남아시아에서 활발한 옥수수 공동연구 사업을 진행하면서 보건의료 사업과 아동교육 및 장학사업도 벌이고 있다.

kjw@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Posted by 국제옥수수재단

국제옥수수재단의 동티모르 방문
 
기간 : 2009년 11월 15 ~ 20일
방문 목적
 1. 종자 보급 행사 참여
 2. 코이카사업 점검
 3. 2010년 공동 연구 농장 확보
 
 
1. 종자 보급 행사 참여
   동티모르 농림부 장관의 참여로 시작된 종자 보급 행사에서는
   재단의 소개와 농민들에게 종자 봉투 전달식이 있었다.

재단 소개

- 재단과 동티모르 사업을 소개 하는 해외담당과장 -



종자 봉투를 전달

- 종자 봉투를 전달 하는 모습 -



2. 코이카 사업 점검

코이카와의 사업지점

- 종자증식장 앞에 세워진 간판 -



3. 2010년 공동 연구 농장 확보
2010년 공동연구 농장

- 2010년 공동연구 농장 예정지 답사 -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Posted by 국제옥수수재단
재단 소식2009.10.28 16:21
-  8월 26일 KOICA 이사장 면담 -
 
지난 8월 26일 김순권 이사장은 코이카 이사장과 만남을 가졌다. 이번 만남에서는 농업에
대한 담소를 나누고 이와 함께 세계 식량위기에 대한 논의를 하였다.


코이카 이사장과 면담

코이카 이사장과 면담




코이카 이사장과 면담 모습

코이카 이사장과 면담 모습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Posted by 국제옥수수재단


네팔 의류 전달사진

네팔 동계아동의류 전달 사진



네팔 의류 전달사진

네팔 동계아동의류 전달 사진


지난 2008년 1월 1일, 코이카 지원 프로젝트가 진행된 네팔 사업장 지번조띠학교를 방문하여 장학금과 동계아동의류를 전달하는 시간을 가졌습니다. 폴수바 교장(윗사진 가운데 왼쪽)은 지금까지 진행된 프로젝트에 관해서 감사를 표시했으며 앞으로 2008년에도 다른 형태의 장학 프로젝트를 통해서 학교를 도와주기를 부탁했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Posted by 국제옥수수재단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