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성'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10.07.05 상냥했는가, 친절했는가, 할 일을 다했는가 (15)
  2. 2010.06.24 올바른 마음의 길 (2)
좋은 글 소개2010. 7. 5. 14:11


상냥했는가, 친절했는가, 할 일을 다했는가


- 자넷 로우의《신화가 된 여자 오프라 윈프리》중에서 -


"친구야, 네가 해야 할 것은
흑인이라는 정체성을 잊지 말고,
유유히 삶을 살아가는 것이야....
중요한 건 일이 아니야.
네가 하루를 마감함에 있어 문제삼아야 하는 것은
'상냥했는가, 친절했는가, 할 일을 다했는가' 하는 것들이지."


  '남이 나에게 상냥했는가'가 아닙니다.
       '내가 다른 사람에게 상냥했는가'를 묻는 것입니다.
       '다른 사람이 과연 그가 할 일을 다했는가'를 따지기 전에
       '내가 과연 내 할 일을 다했는가'를 스스로
        먼저 살피는 것이 바른 순서입니다.         
                                      (2006년 7월7일자 앙코르메일) 



노력

'좋은 글 소개' 카테고리의 다른 글

나를 잊지 마세요  (5) 2010.07.09
13억 중국인을 울린 사진 한 장  (12) 2010.07.08
상냥했는가, 친절했는가, 할 일을 다했는가  (15) 2010.07.05
아버지가 아들에게 남긴 화제의 글  (20) 2010.07.02
친구  (6) 2010.07.01
올바른 마음의 길  (2) 2010.06.24
Posted by 국제옥수수재단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늘 상냥하려고 애를 쓰는데 아이에게 공부를 가르치다보면 가끔 성질이 날 때가 있다는...^^
    좋은 글 잘 보고 갑니다.

    2010.07.05 14:2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저는 봉사활동을 하는 곳에서
      아이들을 자주 만나는데..
      산만한 아이들을 만날때면.. 힘들지만
      아이들과 친구가 되려고 노력하다보니
      이젠 많이 나아진것같아요^^
      그런데..
      하수님은 정말 좋은 아빠일 것 같다는 느낌이
      드는건 왜일까요..?^^

      2010.07.07 16:52 [ ADDR : EDIT/ DEL ]
  2. 화가나기도 전에 짜증부터 내는 제 자신이 너무 챙피하네요

    2010.07.05 16:0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전 저에게 친철하고 상냥하지
      못한 사람들에게 불평만 했었는데
      그 잣대를 제 자신에게 돌렸더니..
      할말이... 없더군요~^^;;
      제 자신한테 조금 더 엄격해져야겠다는
      생각을 했습니다^^방문감사드려요^^

      2010.07.07 16:43 [ ADDR : EDIT/ DEL ]
  3. 저도 요즘들어서 짜증이 많이 냈는데 반성해야겠어요

    2010.07.05 20:0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4. 마음으로는 항상 간직하고 있지만 실천하기는 참으로 어려운 숙제입니다..

    2010.07.06 00:2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열 번 마음 먹고, 1번 이상만 실천한다고
      해도 아주 값지다고 생각합니다^^
      저에게 상처 받는 사람이 한명은 줄었으니까요^^

      2010.07.07 16:55 [ ADDR : EDIT/ DEL ]
  5. 셋 다 완벽하기는 어려운것 같아요..^^ㅋ

    2010.07.06 09:5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사실, 하나만 지키는 것도
      어려운 일인 것 같아요^^;;
      그래도 제 자신을 반성하게 되네요~

      2010.07.07 16:40 [ ADDR : EDIT/ DEL ]
  6. 글을 보고 좀 더 실천하도록 노력해야겠네요.

    좋은 글 잘 보고 갑니다. ^ ^

    2010.07.06 18:2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정말 좋은 글인 것 같아요^^
      오프라윈프리의 생활지침이라
      더 와닿는 걸까요???^^;;
      방문감사드려요..날씨가 너무 덥습니다^^
      화이팅!!화이팅!!

      2010.07.07 16:58 [ ADDR : EDIT/ DEL ]
  7. 미얀마에 사는 애랑 편지를 주고받는데, 이 녀석은 제가 '상냥하고 착한' 누나인 줄 압니다.
    온갖 좋은 표현은 다 갖다 붙이는데, 좀 미안하죠. ^^

    2010.07.08 16:4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답이 늦었네요^^;
      세상사는게 다 그런게 아닐까요?
      저도 최대한 좋은것들만 보면서
      힘을 얻고 사는걸요^^
      해외 아동이랑 편지를 주고 받으시는걸 보니
      아동결연을 하시나 보네요??

      2010.07.13 13:28 [ ADDR : EDIT/ DEL ]
  8. 네, 석사과정 들어가면서 했는데 5년째네요 ^^

    2010.07.13 15:1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좋은 글 소개2010. 6. 24. 15:29


올바른 마음의 길

노력은 손처럼 끊임없이 움직이고
반성은 발처럼 가리지 않고 하라
인내는 질긴 것을 씹듯 하고
연민은 아이의 눈처럼 맑게 하라

남을 도와주는 일은 스스로 하고

들판에 놓인 철길

들판 길


도움 받는 일은 힘겹게 구하라
내가 한 일은 몸에게 감사하고

내가 받은 것은 가슴에 새겨두어라
미움은 강물처럼 흘러 보내고
은혜는 황금처럼 귀히 간직하라

사람은 축복으로 태어났으며
하여야 할 일들이 많이 있다
그러므로 생명을 함부로 하지 말려
몸은 타인의 물건을 맏은 듯 소중히 하라

시기는 칼과 같아 몸을 해하고
욕심은 불과 같아 욕망을 태우나니
욕망이 지나치면 몸과 마음 모두 상하리라

모든 일에 넘침은 모자람 만 못하고
억지로 잘난척 하는 것은 아니함만 못하다

내 삶이 비록 허물투성이라 해도
자책으로 현실을 흐리게 하지 않으며
교만으로 나아감을 막지 말아야 하리니

생각을 늘 게으르지 않게 하고
후회하기를 변명 삼아 하지 않으며
사람을 대할 때 늘 진실이라 믿으며
간사한 웃음은 흘리지 않아야 하리니

후회하고 다시 후회하여도
마음 다짐은 늘 바르게 하여라
오늘은 또 반성하고
내일은 늘 희망이어라

                                      좋은글 中 

Posted by 국제옥수수재단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오늘도 마음가짐을 새로이...하고싶은데 또 그게 작심삼일이 되더라구요..ㅋ

    2010.06.25 08:3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 삼일을 모으면 일년이 될텐데요..^^
    미자라지님의 노력하는 모습이 아름답습니다~

    2010.07.01 13:5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