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간'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10.10.26 일생 중 행복의 시간은 얼마나 될까? (2)
  2. 2010.07.01 친구 (6)
좋은 글 소개2010. 10. 26. 16:25

일생 중 행복의 시간은 얼마나 될까?
80년 동안 산 스위스의 한 노인이
자신의 삶의 내용을 따져본 결과,
잠자는 데 26년, 일하는 데 21년,
먹는 데 6년, 차나 사람을 기다리는 데 5년,
담배 피우는 데 3년 등이었지만,
행복했던 시간을 헤아려보니
불과 46시간 밖에 되지 않았다고 합니다.

독일의 대문호 괴테는 일생에서 정말 행복했던 시간은
15분이 채 되지 않는다고 고백했습니다.
나폴레옹도 평생 동안 진정으로 행복했던 시간은
1주일도 안된다고 했습니다.

우리 자신도 중간결산을 해보면 어떨까요?
우선 당장 이 시간을 행복하게 보내고 있는지
되돌아볼 일입니다.

- 김홍길 / 『매일아침 행복을 부탁해』중에서 -

아침에 잠에서 일어나는 시간.
흔들리는 전철로 출근하는 시간.
업무에 몰두하여 내 능력을 발휘하는 시간.
즐거운 잡담과 함께 식사하는 시간.
나를 반기는 가족에게 돌아가는 시간.
가족들과 함께하는 시간.
다시 잠자리에 올라가는 시간.

이 모든 시간을 행복한 시간으로 만든다면
중간결산도 되돌아볼 필요도 없을 겁니다.

- 여러분이 언제나 행복하기를 빕니다. -


출처 : 사랑밭 새벽편지

'좋은 글 소개' 카테고리의 다른 글

잘 사는 법 10가지  (2) 2010.10.28
미래를 본다  (0) 2010.10.27
일생 중 행복의 시간은 얼마나 될까?  (2) 2010.10.26
원숭이가 공을 떨어뜨린 곳에서  (2) 2010.10.25
어부와 사업가  (2) 2010.10.22
삶의 즐거움을 주는 좋은글  (0) 2010.10.20
Posted by 국제옥수수재단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지금 이시간두 넘 행복한 시간입니다..
    좋은 글 음미하고 갑니다..^^

    2010.10.26 23:2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좋은 글 소개2010. 7. 1. 13:51


손 잡는다고
넘어지지 않는 건 아니지만
손 내미는 네가 고맙다

 일으켜 준다고
상처가 아무는 건 아니지만
흙 털어주는 네가 고맙다

응원한다고
힘든 산이 쉬워지는 건 아니지만

힘내라는 말
잘한다는 말 한마디가 고맙다 

물이 모자란다고
당장 숨 넘어가는 건 아니지만
생명수를 건네주는 네가 고맙다 

혼자 간다고
다 길잃은 건 아니지만
기다려준 네가 고맙다 

말 한마디 안 한다고
우울해 지는 건 아니지만
말 건네준 네가 고맙다 

세상과 타협할때 

세상을 이해할때 

세상에 홀로설때 

끝없는 반복인 인생에
항상 내곁에 힘이 되어 줘서
고맙다 친구야

                                       좋은 글 中

Posted by 국제옥수수재단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ㅎㅎㅎ 요즘 친구녀석들 연락 한 번 없는데...
    이젠 블로그 이웃님들과 딸아이를 벗 삼아 살고 있어요. ㅎㅎㅎ^^

    2010.07.01 14:4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아주 보기 좋던데요^^
      부럽습니다~저도 하수님 같은
      다정한 아빠가 되어줄 수 있는 남편을 만났으면
      좋겠군요^^방문감사드려요~

      2010.07.02 09:13 [ ADDR : EDIT/ DEL ]
  2. 좋은글 잘보고 갑니다^^

    2010.07.01 15:5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방문감사합니다~^^
      에버그린님의 블로그에는
      새로운 정보들이 가득하더군요~
      방문할 때 마다 기대가 됩니다~^^

      2010.07.02 09:18 [ ADDR : EDIT/ DEL ]
  3. 친구에게 안부전화 한통 하고 싶게 만드는 글입니다. ㅎㅎ
    요즘 친구들을 많이 못보고 지낸 것 같네요.
    서로 바쁘다 보니까....

    2010.07.02 07:1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저도 이 글을 보고 Reignman님과
      같은 생각을 했습니다...^^
      말뿐이지..얼굴보기는 참 힘들더라구요...^^;;
      그래도 이 글을 보면서 한 번 더 친구들을
      생각할 수 있어 좋더라구요~

      2010.07.02 09:22 [ ADDR : EDIT/ DEL ]